서지혜, 김정현과 열애설 재차 부인 "친한 누나 동생…이야기 나눈 것뿐"

방송 2021. 04.08(목) 13:1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서지혜
서지혜
[더셀럽 김희서 기자] 배우 서지혜가 김정현과의 데이트 사진이 공개된 가운데 열애설을 재차 부인했다.

8일 오전 tvN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호흡을 맞춘 서지혜와 김정현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에 서지혜 소속사 문화창고 측은 더셀럽에 열애설과 관련해 “사실무근”이라며 황당하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정현 소속사 오앤엔터테인먼트 측 또한 “배우 사생활이라 확인 중”이라며 말을 아꼈다가 이내 “친한 선후배 관계”라고 선을 그었다.

두 사람의 초고속 부인으로 열애설은 일단락되는 듯 했다. 그러나 서지혜와 김정현이 부인한 직후 디스패치가 ‘사랑의 불시착’ 종영 후 두 사람이 1년 째 열애 중이라며 데이트 현장 사진을 공개했다.

해당 보도에 따르면 최근 김정현은 서지혜가 사는 아파트 근처로 이사 오면서 주로 집 데이트를 즐겼다고 전했다. 이후 두 사람이 같이 집으로 올라가는 등 비밀 데이트하는 모습을 포착했다.

하지만 이번에도 서지혜 측은 강력하게 부인했다. 문화창고 측은 “두 사람은 친한 누나 동생 사이”라며 “성동구에 연예인들이 많이 산다. 두 사람이 사는 곳도 가깝고 코로나19 시국이라 외부에서 만나는 것보다 집에서 만나는 게 낫다는 생각에 집에서 만난 것. 김정현이 FA를 앞두고 서지혜와 이야기를 나눈 것일 뿐”이라고 밝혔다.

한편 곧 현재 소속사와 계약 만료를 앞둔 김정현은 서지혜가 소속된 문화창고와 이적을 긍정 논의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더셀럽DB]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