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우스' 박주현 "액션 연기多, 기대해주셔도 좋을 것"

방송 2021. 03.03(수) 11:3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박수정 기자] 배우 박주현이 액션 연기를 언급했다.

3일 오전 tvN 새 수목드라마 '마우스'(극본 최란, 연출 최준배) 온라인 제작발표회가 진행됐다. 이날 행사에는 최준배 감독을 비롯해 배우 이승기, 이희준, 박주현, 경수진이 참석했다.

'마우스'는 자타 공인 바른 청년이자 동네 순경인 정바름(이승기)과 어린 시절 살인마에게 부모를 잃고 복수를 향해 달려온 무법 형사 고무치(이희준)가 사이코패스 중 상위 1퍼센트로 불리는 가장 악랄한 프레데터와 대치 끝, 운명이 송두리째 뒤바뀌는 모습을 그려낸 본격 '인간헌터 추적극'이다.

박주현은 할머니와 단둘이 사는 문제적 고등학생 오봉이 역으로 나선다. 오봉이는 가녀린 외모와 달리 격투기 권투 주짓수 등 못하는 운동이 없는 당찬 고3 수험생이다.

이날 박주현은 '마우스'에서 선보일 액션 연기에 대해 "평소에 운동하는 걸 좋아한다. 헬스보다는 자전거 타기나 테니스 등 역동적인 운동을 좋아한다. 처음에는 몰랐는데 액션 신이 생각보다 많더라. 액션 스쿨도 다니고 기초 체력을 탄탄히 기르려고 노력했다"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마우스'에서 선보일 액션 연기 기대해주셔도 좋을 것"이라고 덧붙여 기대감을 높였다.

'마우스'는 이날 오후 10시 30분 첫 방송된다.

[더셀럽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N 제공]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