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스 몬테크리스토' 최여진, 이소연 죽음에 거짓 눈물 "죽을힘 다해 연기"

방송 2021. 02.26(금) 19:5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최여진이 이소연 죽음에 거짓 눈물을 흘렸다.

오늘(26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미스 몬테크리스토'에서 오하라(최여진)이 고은조(이소연) 죽음에 거짓 연기를 선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오하라는 고은조 장례식장에서 "은조, 불쌍해서 어떡해. 외롭게 혼자 보내서 어떡해"라고 의심을 사지 않게 오열했다.

이후 주세린(이다해)에 전화해 "너 여태 안 오고 뭐 하는 거야"라며 "난 은조 기억 떠올리면서 진심인 척 죽을힘 다해 연기하는데"라고 분노했다.

이에 주세린은 "너야 배우니까 가능하지만 난 못해 난 도저히 은조 영정사진 볼 자신도 없고"라고 괴로워했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미스 몬테크리스토' 캡처]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