함소원, 진화와 이혼설에 "가족 비난 힘들어, 저만 욕해달라" 호소

스타 2021. 02.26(금) 19:4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방송인 함소원이 가족에 대한 비난을 멈춰달라고 호소했다.

함소원은 26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가정과 가족에 대한 비난이 제일 힘이듭니다. 도와주세요. 저만욕해주세요"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공개한 사진 속에는 함소원이 과거 '행운을 쥐는 방법'이라는 글과 함께 올렸던 게시물이 담겨 있다.

최근 진화, 함소원 부부의 불화설이 불거졌다. 이에 함소원은 "우리는 너무나 사랑하여 결혼하였습니다 우리의 사랑 앞에선 나이도 사람들의 시선도 국경도 그 어떤 장애물도 없다고 생각했습니다 너무나 사랑했기에"라고 밝힌 바 있다.

이어 "하지만 가족이 되어가는 과정같습니다 저는 이가정을 지켜낼것입니다 저를 믿고 조금만 기다려주세요 부탁드립니다"고 덧붙였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함소원 SNS]
기사제보 news@fashionmk.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