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병호X이다윗 ‘최면’, 3월 개봉 확정…극강의 공포 예고 [공식]

영화 2021. 02.22(월) 11:38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영화 ‘최면’(감독 최재훈)이 3월 개봉을 확정 짓고, 티저 포스터 및 예고편을 공개했다.

‘최면’은 최교수(손병호)에 의해 최면 체험을 하게 된 도현(이다윗)과 친구들, 그들에게 시작된 악몽의 잔상들과 섬뜩하게 뒤엉킨 소름 끼치는 사건을 그린 공포 스릴러다.

공개된 티저 포스터는 피로 뒤덮인 추가 금방이라도 눈동자를 관통할 것 같은 날카로운 이미지로 전율을 자극한다. 무채색의 배경 속에 마치 가위에 눌린 듯 충혈된 눈망울을 타고 흐르는 핏방울은 피할 수 없는 끔찍한 사건을 마주하는 주인공의 불안한 심리를 표현한다.

또한 눈동자에 갇힌 채 두 손으로 절규하는 인물은 과연 누구인지, 그리고 왜 그런 형상을 하고 있는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더욱이 간결하고 명료한 카피 “기억의 빈틈”, 과학적으로 증명되지 않는 미지의 영역을 표현한 영화 제목 ‘최면’, 그리고 아트워크가 돋보이는 소묘 톤의 이미지는 삼윙리체를 이루며 한 치 앞도 예측할 수 없는 영화적 미스터리를 표현해 냈다. 주연 배우들이 등장하지 않는 강렬한 심벌 이미지만으로 공포와 스릴을 완벽하게 전달한 티저 포스터는 ‘최면’의 기대감을 더욱 높였다.

더셀럽 포토


이와 함께 숨막히는 스토리 전개, 강렬한 영상과 사운드의 조화로 압도적인 서스펜스를 전달하는 ‘최면’ 티저 예고편이 공개됐다.

두려워하는 주인공들의 모습과 등골이 오싹한 멜로디는 극장가를 공포로 물들이기 충분하다. “넌 완전히 최면에 빠지게 될 거야”라고 말하는 최교수, 그리고 과거의 기억 속으로 빨려 들어간 도현의 눈앞에는 끔찍한 장면들이 펼쳐진다.

더불어 무언가에 홀린 듯 불안감에 떨고 있는 도현과 병준(김도훈), 그리고 현정(조현)의 모습은 도대체 그들에게 무슨 일이 일어났는지 궁금증을 증폭시킨다.

‘최면’은 액션 사극 ‘검객’을 연출한 최재훈 감독의 차기작이다. 여기에 JTBC 드라마 ‘이태원 클라쓰’, OCN 드라마 ‘구해줘’, 영화 ‘사바하’ 등 다양한 작품을 통해 밀도 높은 연기력을 선보인 이다윗, 가수에서 연기자로 스펙트럼을 넓히고 있는 베리굿의 조현, 그리고 최근 MBC 드라마 ‘목표가 생겼다’의 주연으로 캐스팅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가고 있는 신예 김도훈이 호흡을 맞췄다. 또 탄탄한 연기력을 자랑하는 손병호와 서이숙이 합세해 빈틈없는 연기력을 선보인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스마일이엔티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