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밀의 남자' 이채영, 아들 출생신고 미루고 양미경 재산 염탐

방송 2020. 09.23(수) 19:51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이채영이 민우 출생 신고를 미뤘다.

23일 방송된 KBS2 일일드라마 '비밀의 남자'에서 한유라(이채영)이 이경혜(양미경) 회사 사정이 힘들다는 사실을 알고 민우 출생 신고를 미뤘다.

이날 방송에서 이경혜는 한유라에게 "민우 출생신고 해야하지않냐"며 "같이가서 할까?"라고 물었다.

이에 한유라는 "어머니 바쁘신데 제가 알아서 할게요"라고 말했고 이태풍(강은탁)은 "나랑 같이 가. 민우 출생신고 내가 하고 싶어"라며 웃어 보였다.

한편 한유라는 사람을 시켜 이경혜 재산 내역을 조사했고 최근 부동산 처분을 많이 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이후 이경혜가 수익 없는 장애인 복지 사단에 투자하는 사실을 알고 당황한 기색을 감추지 못했다.

[더셀럽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비밀의 남자'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