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하늘 측 “‘평강, 마음에 베이다’ 출연 고사…차기작 준비 중” [공식]

방송 2020. 09.21(월) 17:3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배우 강하늘이 제안 받은 드라마 ‘평강, 마음에 베이다’ 출연을 고사했다.

21일 소속사 티에이치컴퍼니 측은 더셀럽에 “강하늘이 ‘평강, 마음에 베이다’에 출연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현재 강하늘은 차기작 준비 중이라고 덧붙였다.

내년 방송을 목표로 편성을 논의 중인 ‘평강, 마음에 베이다’는 태왕을 꿈꾸며 온달의 마음을 이용한 평강과 바보스럽게 희생만 했던 온달의 애절한 사랑 이야기를 그리는 드라마로, 최근 '바람과 구름과 비' 등을 성공시켰던 빅토리콘텐츠가 제작한다.

앞서 강하늘과 함께 주연으로 거론된 손예진 또한 “제안 받은 작품 중 하나”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평강, 마음에 베이다’는 SBS ‘사임당 빛의 일기’ MBC ‘이몽’ 등을 연출한 윤상호 감독이 메가폰을 잡는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더셀럽 DB]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