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찬란한 내 인생’ 최성재, 인력충원에 심이영 떠올려… 심이영 취직할까

방송 2020. 08.07(금) 19:52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찬란한 내 인생’에서 최성재가 심이영을 떠올렸다.

7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찬란한 내 인생’에서는 회사 직원들과 회의하는 장시경(최성재)의 모습이 그려졌다.

앞서 장시경은 박복희(심이영)의 연락을 기다리고 있었던 상황. 연락이 없자 데이터가 없는 것으로 추측하며 직원들과의 회의에 참석했다.

이어 직원들이 인력충원을 요구했고 장시경은 “어떤 직원이 좋겠냐”고 물었다. 직원들은 배짱이 있는 직원, 위기 대처능력이 뛰어난 직원을 요구했다.

이에 장시경은 이전에 박복희가 회사 건물 앞에서 메가폰으로 장사를 하던 것 등을 떠올리며 채용을 고려했다.

[더셀럽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 MBC '찬란한 내 인생'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