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김영옥, 장민호→'원픽' 임영웅 실물 영접 "말 안 나와" 감격

방송 2020. 08.03(월) 22:30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희서 기자] '마이웨이' 김영옥이 마침내 임영웅과 트롯맨들을 한 자리에서 만났다.

3일 방송된 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이하 '마이웨이')에서 대한민국 최고령 현역 배우 김영옥이 ‘미스터트롯’ TOP6와 만난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방송에서 김영옥은 임영웅을 만날 생각에 설레어하며 꽃단장에 나섰다.

이어 만남의 장소에 도착한 김영옥에 장민호가 먼저 90도 인사를 하며 환영했다. 이어 영탁과 이찬원, 임영웅, 김희재도 차례로 90도 인사를 하며 깍듯하게 김영옥을 맞이했다.

이후 임영웅은 편하게 입고있던 차림에서 재빨리 재킷을 차려입은 뒤 풍성한 꽃다발을 들고 김영옥에게 선물을 건넸다.

임영웅의 찐팬이라고 밝힌대로 김영옥은 “말이 안 나온다. 아휴 좋다”라며 연신 감격스러워했다.

[더셀럽 김희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조선 '스타다큐 마이웨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