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능 SCENE] ‘사랑의 콜센타’ 박서진 “이찬원, 노래 다 똑같이 불러” 독설

예능 2020. 07.02(목) 23:0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사랑의 콜센타’ 가수 박서진이 이찬원의 장단점을 언급했다.

2일 오후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사랑의 콜센타’에서는 여름 특집 트롯 전쟁이 그려졌다.

이찬원과 1대 1로 맞붙게 된 박서진은 “아니 저는 이렇게 붙을 줄 몰랐다”라면서 “(‘미스터트롯’의 진을) 영웅이 형 보다 이찬원 씨를 더 밀었다”라고 말문을 열었다.

이어 그는 “솔직히 영웅이 형이 진이 되면 배 아플 것 같아서”라고 덧붙여 웃음을 자아냈다.

MC들이 이찬원의 장점을 꼽아달라는 말에 박서진은 “파워풀한 노래, 무엇보다 노래를 즐길 줄 아는 것”이라고 밝혔다.

단점을 묻자 “모든 노래를 똑같이 부른다”라고 설명해 이찬원을 당황시켰다.

그러면서 박서진은 팀원들을 향해 “다음 순서 선공할지, 후공할지 생각하고 있어라”라며 자신감을 전했다.

‘사랑의 콜센타’는 매주 목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TV조선 '사랑의 콜센타'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