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예인, ‘기막힌 유산’ OST 참여…이동은 ‘사랑한다 더 사랑한다’ 리메이크

가요 2020. 06.06(토) 22:28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가수 주예인이 OST를 통해 음색 매력을 발산한다.

주예인은 오는 7일 정오 각종 음원사이트를 통해 KBS1 일일드라마 ‘기막힌 유산’ OST ‘사랑한다 더 사랑한다’를 리메이크해 공개한다.

2006년 발표된 ‘사랑한다 더 사랑한다’는 이동은의 슬프면서도 맑은 목소리가 조화를 이룬 록 장르의 곡이지만 주예인의 리메이크를 통해 청순한 음색으로 스타일이 바뀌었다. 최근 유튜브를 통해 ‘100만뷰 아버지’로 화제의 중심에선 이동은의 인기에 힘입어 그의 예전 곡들이 조명을 받고 있는 가운데 주예인이 리메이크 대열에 동참했다.

‘사랑한다 더 사랑한다 끝없이 부르고 싶다 이젠 가슴으로 부를 노래는 그대뿐이기에 사랑한다 더 사랑한다 영원히 부르고 싶다 이젠 가슴으로 부를 이름은 그대이기에’라는 노랫말이 사랑하는 이에게 솔직하게 고백하는 마음을 그리고 있다.

가사의 운율과 OST 가창 특유의 편안한 감성이 더해져 최근 방영 분에서 연속으로 등장하며 청순함이 느껴지는 분위기로 노래와 가창자에 대한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다.

최세안과 이동은이 작사, 작곡한 ‘사랑한다 더 사랑한다’는 수많은 명품 리메이크곡을 탄생시킨 프로듀싱팀 메이져리거와 버저비터가 편곡을 맡았다. 주예인의 음색에 맞게 어쿠스틱하게 재해석되어 원곡과는 또 다른 산뜻한 매력을 보여주며 호평받고 있다.

[더셀럽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더하기미디어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