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킹’ 우도환, 정은채와 도로 말다툼→총격 부상 “여기서 죽으면 안 된다”

방송 2020. 05.23(토) 22:29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최서율 기자] ‘더 킹’ 우도환이 정은채와 말다툼을 벌이다가 총에 맞아 쓰러졌다.

23일 오후 방영된 SBS 금토 드라마 ‘더 킹: 영원의 군주’(이하 ‘더 킹’)에서는 도로 위에서 굳은 표정으로 말다툼을 시작하는 조영(우도환)과 구서령(정은채)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자신의 차를 막아서는 조영의 차를 본 구서령은 차에서 내려 “야, 운전 똑바로 안 해? 죽을 뻔했잖아”라고 외쳤다.

조영은 “여기서 죽으면 안 된다, 구서령 총리님”이라고 대답했다. 이에 구서령은 “나랏밥 먹게 생겼다는 소리인가. 왜 사람을 잘못 보고 그러지? 위험하게”라고 대답했다.

이때 의문의 차가 창문을 내린 뒤 총기를 꺼내 발사했고 조영은 피를 흘리며 쓰러졌다.

[더셀럽 최서율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SBS ‘더 킹’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