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민지, ‘퍼품’→‘어쩌다 발견한 하루’ 존재감 과시

방송 2019. 11.15(금) 14:56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이원선 기자] 배우 강민지가 ‘어쩌다 발견한 하루’에서 남다른 존재감을 발산하고 있다.

최근 강민지는 MBC 수목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극본 송하영 인지혜, 연출 김상협 김상우)에서 2학년 7반의 비주얼이자 이재욱(백경)을 좋아하는 여고생 이애삼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치고 있다.

강민지는 풍부한 표현력과 안정된 연기력을 바탕으로 통통 튀는 귀여운 여고생 역할을 완벽 소화, 극의 재미를 배가시키며 감초 역할을 하고 있다.

앞서 강민지는 지난 7월 막을 내린 KBS 드라마 ‘퍼퓸’에서 푼수끼 넘치는 귀여운 악역 박정윤 역을 통해 연기력을 인정 받으며 안방극장의 눈도장을 찍었다. 그 후에는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통해 폭넓은 연기 스펙트럼을 과시하며 눈부신 성장세를 보여주고 있다.

강민지는 ‘2017 슈퍼모델 선발대회’를 통해 데뷔, 시크하면서도 러블리한 마스크와 특유의 분위기로 많은 사랑을 받았으며, 이후 배우로 활동 영역을 넓히며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

[더셀럽 이원선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스타하츠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