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 순우리말 '똘기'는 무슨 뜻?

예능 2019. 10.21(월) 22:4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신아람 기자] 순우리말 '똘기' 뜻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21일 방송된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에서 안현모가 게스트로 출연된 가운데 순우리말 '똘기' 뜻을 맞추는 문제가 출제됐다.

멤버들은 "돌아이 기자" "똑 부러지다" "팔방미인" 등 계속해서 오답을 외쳤다.

이에 제작진은 예문 "그 감은 아직 똘기야" 힌트를 제공했다. 이를 들은 출연진들은 "안 익은 거, 덜 익었다"라며 단번에 정답을 맞혔다.

김숙은 "똘기 많이 들어 본 것 같다"라고 말하자 안현모는 "똘끼를 많이 들은 것 아니냐"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한편 똘기 뜻은 채 익지 않은 과일이다.

[신아람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