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리는 조사관' 이주우, 첫 방송 앞두고 본방사수 독려 '걸크러시 가득'

스타 2019. 09.18(수) 17:32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김지영 기자] 배우 이주우가 ‘달리는 조사관’의 시청을 독려했다.

소속사 마이컴퍼니는 18일 오후 ‘달리는 조사관’에 출연하는 이주우의 본방 사수 독려 사진을 공개했다.

이주우가 출연하는 ‘달리는 조사관’은 평범한 인권증진위원회 조사관들이 그 누구도 도와주지 못했던 억울한 사연을 가진 사람들을 위해 싸워 나가는 사람 공감 통쾌극이다. 이주우는 극중 인권증진위원회의 신입 조사관이자, 뼈 때리는 발언으로 통쾌함을 선사할 걸크러시 캐릭터 ‘이달숙’ 역을 맡았다.

이날 공개된 사진에서 이주우는 물오른 단발머리 비주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그는 본방사수 이미지 패널을 들고 환한 미소를 지으며 상큼한 매력을 발산했다. 다른 컷에서는 자신의 얼굴이 나온 홍보 배너를 배경으로 포즈를 취하며 늘씬한 각선미를 드러냈다.

이주우는 MBC ‘돌아온 복단지’를 시작으로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 시즌1’, tvN ‘식샤를 합시다3: 비긴즈’, 웹드라마 ‘미스콤플렉스’에서 주연으로 발탁돼 성장해왔다. 매 작품마다 찰진 연기력을 보여주며 입지를 다져온 이주우가 이번 작품에서 톡톡 튀는 연기 변신을 예고한 만큼, 벌써부터 이목이 집중된다.

또한 최근에는 자신의 개인 유튜브 채널 ‘zoo’s zoom‘을 통해 소소한 일상 공개는 물론, 자취방 인테리어, 취미, 책 리뷰 등 장르불문 다채로운 콘텐츠를 선보이며 3,500명이 넘는 구독자와 활발하게 소통 중이다.

한편 이주우가 출연하는 ‘달리는 조사관’은 배우 이요원, 최귀화, 장현성, 오미희, 김주영 등이 출연하며 이날 밤 11시 첫 방송된다. 매주 수요일과 목요일 OCN에서 만나볼 수 있다.

[김지영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마이컴퍼니 제공]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