틴틴 이진우 “박지훈·노라조 선배님, 데뷔 앞두고 조언해줬다”

가요 2019. 09.18(수) 16:44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이원선 기자] 유닛그룹 틴틴이 데뷔에 앞서 박지훈과 노라조의 조언을 들었다고 밝혔다.

18일 서울 한남동 블루스퀘어 아이마켓홀에서 틴틴(이진우, 이태승, 이우진)의 첫 번째 미니앨범 ‘베리, 온 탑’ 쇼케이스가 진행됐다.

틴틴은 첫 번째 미니앨범 ‘베리, 온 탑’(VERY, ON TOP)으로 데뷔했다. 설레는 데뷔 무대를 선보인 틴틴은 데뷔에 앞서 같은 소속사 박지훈과 노라조에게 데뷔 조언을 들었다고 전했다.

이진우는 “박지훈 선배님께서는 데뷔 축하한다는 말과 열심히 하라는 조언을 해주셨다”라고 말했다. 이어 “노라조 선배님들은 마실 것도 많이 사주시면서 챙겨주셨다. 함께 회사에 있었던 시간은 많지 않지만 같이 있을때마다 잘 챙겨주셔서 너무 감사하다”라고 고마움을 표했다.

미니앨범 ‘베리, 온 탑’을 발매한 틴틴은 이날 오후 7시 앨범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하며 팬들과 만난다.

[이원선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