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라마 SCENE]'여름아 부탁해' 김사권, 이영은에 "당신한테 돌아가고 싶어" 뻔뻔

방송 2019. 09.17(화) 20:45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박수정 기자]'여름아 부탁해' 김사권이 이영은에게 다시 돌아가고 싶다고 털어놨다.

17일 오후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여름아 부탁해'(극본 구지원, 연출 성준해)에서는 한준호(김사권)이 왕금희(이영은)을 붙잡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왕금희는 한준호에게 왜 주상원(윤선우)가 여름이(송민재)의 친부임을 속였냐고 따졌다.

그리고 유전자 조작까지 하면서 자신과 여름이를 해외로 도피하게 한 이유에 대해 물었다.

한준호는 허경애(문희경)가 여름이를 뺏어가려고 해서 그렇게 했다며 지금이라도 떠나라고 말했다. 왕금희는 "싫다. 상원씨가 그렇게 두지 않을거다. 나는 상원씨를 믿는다"라고 말했다.

주상원을 믿는다는 왕금희의 말에 한준호는 "지금 내 앞에서 그 자식 편을 드는 거냐"며 소리를 질렀다. 왕금희는 한준호의 태도에 어이없어하며 "어쨌든 당신이 한 짓은 범죄다"며 딱 잘라말했다.

냉랭한 왕금희에게 한준호는 "솔직히 나 당신한테 돌아가고 싶다. 당신만 괜찮다면 언제가 됐든 돌아가고 싶다"고 털어놨다.

이에 왕금희는 한준호의 뻔뻔한 태도에 분노했다. "말이 된다고 생각하냐. 항상 배신을 꿈꾸는 당신을 뭘 믿고 받아주겠냐. 우리 헤어질 때 말하지 않았냐. 당신 상처 준 사람 나 하나로 끝내라고. 제발 그 말 명심해라"라고 경고했다.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KBS1 '여름아 부탁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