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생정보’ 해물 삼합‧철판주꾸미볶음‧주꾸미낙지볶음, 양념장 비결은?

방송 2019. 06.12(수) 18:57
  • 페이스북
  • 네이버
  • 트위터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전예슬 기자] ‘생생정보’ 해물 삼합, 철판주꾸미볶음, 주꾸미낙지볶음이 소개됐다.

12일 오후 방송된 KBS2 ‘생생정보’에서는 비법24 밥상을 털어라 코너가 시청자를 찾았다.

산낙지, 삼겹살과 전복의 조합이 일품이라는 ‘해물 삼합’ 탄생배경에 대해 주인장은 “고기, 조개, 낙지, 채소도 들어가고 김치와 어우러지는 맛이라 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또 3단계 불맛을 살린 ‘철판주꾸미볶음’은 알싸한 맛과 쫄깃한 식감이 특징이다. 철판주꾸미볶음을 시식한 손님들은 숯불향이 올라오면서 달달한 맛도 난다“라고 감탄했다.

주꾸미맛의 비결은 무엇일까. 가장 중요한 건 주꾸미의 물 빼기 작업이다. 양념이 스며들지 않기 때문이다.

양념은 다진 생강에 감초를 끓인 후 고춧가루와 참기름을 넣고 만들면 된다. 여기에 핵심 포인트는 바나나다. 전분 역할을 하면서 향을 내주고 주꾸미를 부드럽게 만드는 역할을 한다. 이후 주꾸미를 넣어 5일 동안 숙성시키면 된다.

기력충전을 해준다는 ‘주꾸미낙지볶음’. 주꾸미는 부드러운 맛을, 낙지는 쫄깃하고 매콤한 맛을 내기에 양념장을 다르게 한다. 다양한 재료를 넣어 양념장을 끓이는데 이는 고춧가루 특유의 비린맛을 날리기 위해서다.

[전예슬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2 '생생정보'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