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용왕님 보우하사' 조안, 오미연 수행기사 안내상 경계 "속셈이 뭐냐"
2019. 05.15(수) 19:18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박수정 기자]'용왕님 보우하사' 조안이 안내상의 움직임을 경계했다.

15일 오후 방송된 MBC 일일드라마 '용왕님 보우하사'(극본 최연걸, 연출 최은경)에서는 여지나(조안)가 심학규(안내상)를 의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여지나는 심학규가 마풍도의 할머니인 마영인(오미연)의 수행기사로 일하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여지나는 방덕희(금보라)에게 전화를 걸어 "왜 아빠가 마풍도 할머니집에서 운전을 하냐. 속셈이 뭐냐. 왜 갑자기 거기에 취직을 한거냐"고 짜증을 냈다.

이를 들은 방덕희는 마영인을 직접 찾아가 "무슨 꿍꿍이냐"며 분노를 표했다.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MBC '용왕님 보우하사' 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알듯 모를 듯 커플룩
센치한 블라우스
설렘 가득한 웨딩
데님 핫 트렌드
천차만별 남자슈트
어깨 슬쩍 오프숄더
2016 셔츠전성시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