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이민호, 오늘(25일) 소집해제→中 웨이보 실검→차기작 검토중[종합]
2019. 04.25(목) 15:27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박수정 기자] 배우 이민호가 국방의 의무를 마치고 팬들 곁으로 돌아왔다.

이민호는 25일 오전 9시쯤 서울 강남구 수서종합사회복지관에 마지막으로 출근했다.

이날 전역식에는 수백 명의 국내외 팬들이 몰렸다. 이날 오전 중국 최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인 웨이보에는 '이민호 소집해제'가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에 오르기도 했다.

검은 마스크를 쓰고 등장한 이민호는 팬들에게 90도로 고개를 숙여 인사했다. 소집해제 관련 별도의 소감은 밝히지 않았다.

티브이데일리 포토


이민호는 2006년 교통사고로 허벅지와 발목뼈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고 교정용 철심을 박았다. 2011년 SBS 드라마 '시티헌터' 촬영 도중에는 교통사고를 당해 사회복무요원 판정을 받았다.

이후 선복무 제도에 따라 2017년 5월부터 서울 강남구청에서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했다. 그리고 지난해 논산훈련소에서 4주간 기초군사훈련을 받고 다시 강남구청으로 복귀, 수서종합사회복지관에서 복무를 이어왔다.

이민호는 2006년 드라마 '비밀의 교정'으로 데뷔 후 드라마 '꽃보다 남자', '씨티헌터' '상속자들' 등으로 큰 사랑을 받았다.

현재 이민호는 차기작을 검토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박수정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 권광일 기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트렌치코트 딜레마
어깨 슬쩍 오프숄더
데님 핫 트렌드
로맨스 위 브로맨스
보고 싶잖아 "그거"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2016 셔츠전성시대
알듯 모를 듯 커플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