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송

'비켜라 운명아' 박윤재, 이종남과 변치않는 부자애 "엄마 사랑해요"
2019. 04.15(월) 21:07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석민혜 기자] '비켜라 운명아' 박윤재가 이종남과 끈끈한 부자애를 드러냈다.

15일 방송된 KBS1 일일드라마 '비켜라 운명아'(극본 박계형 연출 곽기원)에서는 양남진(박윤재)이 속상해하는 양순자(이종남)를 달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양순자는 자신을 두고 친엄마인 최수희(김혜리)를 만나러 간 양남진(박윤재)에게 섭섭함을 느꼈다. 속상한 양순자는 방철상(권혁호)를 만나 회포를 풀었다.

최수희를 집에 두고 양순자를 데리러 식당에 온 양남진은 취한 그의 모습에 마음이 아파 했다. 방철상은 양남진에게 "친엄마 만났다고 키워준 엄마 뒷전으로 두지 말고 잘 챙겨라"고 일침을 놨다. 이에 양순자는 "우리 남진이 같은 애가 어디 있냐"며 양남진을 감쌌다.

양순자를 집에 데리고 온 양남진은 "엄마는 다 이해해 줄 거라 생각하고 전화를 못 했다"고 사과했다. 양순자는 양남진의 어깨를 쓸어 만지며 "나 이제 마음 잡고 최수희 잘 돌볼거니 걱정하지 말고 너는 회사 일에 집중해라"고 답했다.

이에 양남진은 양순자를 끌어 안으며 "엄마 사랑한다"고 말하며 감동적인 장면을 연출했다.

'비켜라 운명은' 매주 월~금 오후 8시 30분에 방송된다.

[석민혜 기자 news@fashionmk.co.kr / 사진=KBS1 '비켜라 운명아'캡처]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천차만별 남자슈트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보고 싶잖아 "그거"
원피스 로망 혹은 원망
알듯 모를 듯 커플룩
트렌치코트 딜레마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
스웨터 vs 스웨트셔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