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요

승리·유인석·정준영, 밤샘 조사 후 귀가 “입영 연기·‘황금폰’ 제출”
2019. 03.15(금) 07:39
시크뉴스 포토
[더셀럽 이원선 기자] 성매매 알선 및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유포 등 혐의로 경찰에 소환된 가수 승리, 정준영, 유리홀딩스 대표이자 배우 박한별 남편 유인석이 밤샘 조사를 마치고 귀가했다.

15일 오전 서울지방경찰청 광역수사대에서 밤샘 조사를 마치고 나온 승리는 취재진 앞에서 “성실히 조사를 마치고 나왔다. 오늘부로 병무청에 정식으로 입영 연기를 신청할 생각이다. 허락만 해주신다면 입영 날짜를 연기하고 마지막까지 성실하게 조사받는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이어 성관계 동영상 불법 촬영 및 유포 혐의를 받는 가수 정준영도 같은날 밤샘 조사를 마치고 포토라인에 섰다. 그는 “회자되고 있는 ‘황금폰’에 대해서도 그대로 제출하고 솔직하게 모든 것을 말씀드렸다. 물의를 일으켜서 정말 죄송하다”라는 입장을 밝혔다.

또 취재진의 “연루된 경찰 총장은 누구냐”는 물음에 “조사를 통해 말하겠다”는 말만 반복하며 준비된 차량에 탑승했다.

같은날 승리와 같은 메신저 단체방에 있던 유리홀딩스 유인석 대표도 피의자로 소환돼 밤샘 조사를 마치고 귀가했다. 유인석은 지난 14일 경찰 출석했을때와 같이 포토라인에는 서지 않았다.

[이원선 기자 news@fashionmk.co.kr/ 사진=김혜진 기자]
기사제보 news@chicnews.co.kr

이슈포토

센치한 블라우스
"바람의 여신" 바람과 함께하는 스타…
2016 셔츠전성시대
설렘 가득한 웨딩
트렌치코트 딜레마
데님 핫 트렌드
스웨터 vs 스웨트셔츠
팬츠슈트 vs 스커트슈트